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검색

보령365 뉴스

NEWS & NOTICE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조선일보(헬스조선)부쩍 늙으신 부모님 혈관·관절이 걱정이세요?
작성자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8-02-21 13:17:31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115

혈관 튼튼하게 하는 감마리놀렌산
관절엔 N-아세틸글루코사민 도움
'보령 글루마D', 한 캡슐에 다 담아

50대 이상이 되면 노화 증상이 온몸으로 체감될 정도로 나타난다. 관절과 뼈 부위가 삐걱거리고, 눈이 침침해지는 노안이다. 혈관 기능도 떨어져서 당뇨병과 이상지질혈증 등으로 약을 먹는 일도 잦아진다. 전문가들은 중년이 되면 혈관과 눈, 관절·뼈 건강을 지키는 데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강조한다.

관절이 뻑뻑해지는 등 노화 증상이 나타났다면, 꾸준한 운동과 함께 혈관·눈·관절 건강에 도움되는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게 좋다.
관절이 뻑뻑해지는 등 노화 증상이 나타났다면, 꾸준한 운동과 함께 혈관·눈·관절 건강에 도움되는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게 좋다./김지아 헬스조선 기자
운동을 하지 않고, 육류를 즐기는 습관은 혈관 건강에 독이 된다. 혈액에 LDL콜레스테롤이 쌓이기 쉽도록 만들어서, 심뇌혈관질환을 일으킨다. 혈관을 위해서는 주 3회 이상 30분간 빠르게 걷거나 자전거타기, 수영 등 유산소 운동을 해야한다. 운동을 하면, 지방이 소모되면서 LDL을 사용하게 만든다. 혈관 건강에 도움이 되는 식품을 챙겨 먹는 것도 좋다. 생선·견과류에 풍부한 오메가3지방산은 혈중 중성지방을 낮춘다. 감마리놀렌산도 LDL을 낮춰서 혈관 건강에 도움이 된다.

나이가 들면서 무릎 부위가 뻑뻑한 이유는 관절윤활액이 부족해서다. 관절윤활액은 관절 움직임을 부드럽게 하는 액으로, 적당한 운동을 해야 생성이 원활해진다. 또 관절윤활액을 만드는 성분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된다. N-아세틸글루코사민은 우리 몸에서는 관절 윤활액을 구성한다. 연구에 따르면, 관절이 뻑뻑한 사람에게 6주 동안 N-아세틸글루코사민을 섭취하게 한 결과, 혈중 N-아세틸글루코사민의 농도가 증가하고 관절 건강이 개선됐다.

노안으로 눈이 침침하다면 생활습관을 바꿔야 한다. 버스·지하철 등에선 스마트폰을 사용하지 않는다. 흔들리는 동안 눈은 더 집중해 초점을 맞추기 때문에 노안을 앞당긴다. 노안 예방에 도움을 주는 성분을 먹는 것도 효과적이다. 혈관과 관절, 눈 건강을 지키는 생활습관 교정과 함께 건강기능식품을 챙겨 먹는 것도 좋다.

출처 : http://health.chosun.com/site/data/html_dir/2018/02/19/2018021901744.html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BANK ACCOUNT
  • KB국민 115301-04-322032
  • NH농협 351-1083-4931-13
  • 예금주 : (주)유니바이오
RETURN/EXCHANGE
※ 반품보내시기전에 콜센터로 접수하신 후 지정 택배사로 접수해주세요.
택배배송조회
한진택배(1588-0011)을 통해 배송추적이 가능하십니다.